의원자료실 상세보기
제목 기노만 은평의원, 교통난 해소 앞장
일자 2016-09-29 작성자 기노만
첨부파일
내용
6번 대형마을버스 노선에 소형마을버스 시범 운행


[시정일보 문명혜 기자] 기노만 은평구의원(갈현2동ㆍ구산동)이 지역의 교통난 해소에 앞장서 눈길이다.

츨퇴근과 등하교 시간대 차와 사람이 엉켜 인도인지 차도인지 분간하기 어려운 지역 주민들을 위해 교통지옥에서 빠져 나올 해법을 제시해 결과를 이끌어 낸 것이다.

작넌 6.4 지방선거를 통해 7대의회에 입성한 기노만 의원은 길이 좁아 대형마을버스가 다니기 힘든 점을 강조하며 소형마을버스 운행을 줄기차게 주장해 왔다.

그 결과 3월부터 대성중ㆍ고등학교에서 불광동 수양관까지 운행하는 6번 대형마을버스 노선에 소형마을버스가 시범 운행하게 된 것이다.

기노만 의원은 “이 지역은 1일 승차인원 940명 이상으로 황금노선인 만큼 마을버스회사측은 대형버스를 운행하려고 하지만 학생과 구민의 안전을 위해 소형마을버스 운행을 공약으로 걸었다”고 밝혔다.

기 의원은 공약 이행을 위해 지난 8개월 동안 행정사무감사, 상임위원회 활동, 구정질문 등을 통해 구청과 마을버스회사측에 끈질기게 문제를 제기해 왔다.

6번 노선은 마을버스가 운행된 때부터 구민들이 끊임없이 민원을 제기했던 곳으로, 구민의 대변자인 구의원이 해결해야 한다는 사명감에서 나섰다고 기 의원은 설명했다.

기 의원은 “앞으로 서너달 운행을 통해 다시한번 문제점을 파악, 구민의 안전과 편리함을 위해 최선의 방법을 찾겠다”고 밝혔다.
 
  
게시물 목록